‘뉴에이지 상징’ 야니 부상…내한 공연 잠정 연기

92367317.2.jpg ‘뉴에이지계 베토벤’으로 통하는 그리스 뮤지션 야니(64)의 내한공연이 잠정 연기됐다. 공연 주최사 에이아이엠은 야니가 17일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펼칠 예정이던 7년 만의 공연이 그의 부상으로 미뤄졌다고 공지했다. 이에 따라 서울뿐만 아니라 10월 예정됐던 우즈베키스탄, 인도네시아 공연도 무산됐다. 야니 에이전시 측은 “안타깝게도 야니가 투어 준비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부상을 입었다”면서 “전문의에 따르면 야니는 장거리 여행을 할 수 없으며, 의사의 지속적인 치료가 필요한 상황이다. 회복 중에 있으나 충분한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야니는 공연이 연기된 것에 대해 굉장히 안타까운 심정을 밝혔다”면서 “이후 공연 일정은 아티스트 회복에 따라 추후 공지된다”고 덧붙였다. 다만 부상 원인은 공개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공연 주최 측은 환불 절차를 밟고 있다. 야니는 뉴에이지계 독보적인 존재다. 1993년 아테네 2000년 역사의 헤로드 아티쿠스 극장 공연으로 크게 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