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가 꺾여도, 환율 오르니…수입물가 ‘상승’ 3년7개월來 최고

91035195.2.jpg 고공행진을 이어가던 국제유가가 내림세로 돌아섰지만 지난달 수입물가가 반년째 오름세를 나타냈다. 원·달러 환율이 오르면서 수입물가를 끌어올린 것으로 풀이된다. 수출물가도 동반 상승하며 석달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한국은행이 13일 발표한 ‘6월 수출입물가지수’ 자료에 따르면 수입물가는 원화기준 88.26(2010년=100)으로 전월보다 1.3% 증가했다. 지난 1월부터 6개월째 상승한 것으로 지난 2014년 11월(91.23) 이후 3년7개월 만에 최고치다. 전년동월대비로는 10.9% 올라 지난해 1월(13.3%) 이후 1년5개월 만에 가장 큰 오름폭을 나타냈다. 국제유가 하락에도 원·달러 환율이 상승하면서 지난달 수입물가를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됐다. 지난달 원달러 평균환율은 1092.8원으로 전월(1076.4원)보다 1.5% 상승했다. 이에 천연가스LNG(1.4%) 등 광산품이 전월대비 1.5% 올라갔다. 부탄가스(12.6%), 벙커C유(2.4%) 등 석탄 및 석유제품은 0.8%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