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 난민…‘가능한 수용’ 11% ‘최소한’ 62% ‘강제출국’ 20%

91038226.3.jpg예멘 출신 난민에 대해 ‘최소한으로 수용해야 한다’는 의견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전국 성인 1002명에게 예멘 출신 난민 신청자에 대한 의견을 물은 결과 11%가 ‘가능한 많은 수를 난민으로 수용해야 한다’, 62%는 ‘엄격한 심사를 통해 최소한의 난민만 수용해야 한다’, 20%는 ‘난민 수용하지 말고 강제 출국 조치해야 한다’고 답했고 6%는 의견을 유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5월 자국의 내전을 피해 제주도로 온 예멘인 약 500명이 난민 신청 후 심사를 받고 있다. 국제 난민협약과 국내 난민법에 따라 우리 정부는 이들의 난민 적격 여부를 심사해야 하고 심사 중 체류자에게는 요건에 따라 취업·생계·의료 등을 지원한다. 1994년 이래 수만 명의 난민 신청자가 있었지만, 이번은 단기간 내 전례 없는 규모라는 점에서 더 부각된 것으로 보인다. 갤럽은 “현실적으로 볼 때 난민 신청자 전체를 수용하거나 수용하지 않는 두 가지 옵션이 있는 사안이 아니다”라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