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점에 2억”…도자기 훔친 승려 일당 구속

수억원 상당의 도자기를 훔쳐 달아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고가의 도자기를 훔친 승려 A씨(59) 등 일당 3명을 특수절도 혐의로 붙잡아 구속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 일당은 지난 5월 청주시 서원구의 한 골동품매장 유리창을 깨고 침입하는 등 2회에 걸쳐 2억3000만원 상당의 도자기 25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훔친 도자기 가운데 청나라 시대 제작된 도자기 용천요화병의 감정가는 2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가치가 없는 도자기 일부는 깨 버리고 값어치가 있는 도자기만 보관하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훔친 차량과 대포폰을 이용해 범행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범행 전후 옷을 갈아입고 청주와 서진주, 마산, 김해, 대전 등을 거쳐 도주하는 치밀한 계획을 세운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달 초 경남 산청군과 김해시, 고성군에 각각 은신해 있던 이들을 붙잡았다. 조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