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北매체 ‘핵무력 건설’ 언급에 “특이한 사항 아냐”

91039491.2.jpg 통일부는 13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에 ‘핵무력 건설’이란 표현이 등장한 것과 관련해 “남북미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도렴동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노동신문이 12일 자 영문판 사설에 ‘핵무력 건설’이란 표현이 등장한 것을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백 대변인은 “현재 (남북·북미) 정상회담 합의사항이 이행 중에 있다”며 “정부는 대화 지속과 합의이행을 위한 신뢰구축에 필요한 노력들을 계속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신문은 11일 자 국문 사설을 번역·요약한 해당 사설에서 “경제건설과 핵무력 건설을 동시에 추진하는 노선의 승리를 위해 한순간도 멈추지 않고 전진한 것과 같은 정신과 패기”로 사회주의 경제건설에 힘써야 한다고 밝혔다. 신문이 6·12 북미정상회담 이후 ‘핵무력’이란 용어를 사용하지 않아왔고, 국문판에선 ‘핵무력’ 등의 상세설명 없이 ‘병진노선’으로만 표현했기 때문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