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13일의 금요일이 불길? 우리나라에선 그냥 불금”

91039922.2.jpg개그맨 박명수가 13일의 금요일은 '불금' 이라고 표현해 웃음을 안겼다. 박명수는 13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영화제작자 스탠리 김익상과 '13일의 금요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명수는 "13일의 금요일이 무서운 이유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던졌고, 김익상은 "사실 무서운 날이라기 보다는 안 좋은 일이 일어나는, 불길한 날이다"며 "여러 속설이 있는데 기독교에서 예수가 돌아가신 날이 금요일이고, 예수님과 12 제자들이 총 13명이다. 숫자 13과 금요일이 결합해서 안 좋은 일이 일어났기 때문에 그런 이야기가 있다"고 설명했다. 김익상은 서양권에서 13일의 금요일 미신이 강하다고 전하며, 그중 북유럽과 미국, 영국 쪽이 특히 더 심하다고 말했다. 이에 박명수는 "사실 우리나라에선 별거 없지 않나. 그냥 불금"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강원랜드 사고팔고 강원랜드 자유토크 강원랜드 FUN FUN 강원랜드 기타게임 강원랜드 같이갈래 강원랜드 후기 강원랜드 사회이슈 강원랜드 노하우 강원랜드 질문/답변 강원랜드 연재 강원랜드 단도얘기 강원랜드 해외통신